정적에 총쏘는 트럼프? 지지자들이 튼 '합성 영상'

머니투데이 / 남수현 인턴

2019-10-14 16:48:04

[트럼프 리조트서 열린 지지자 회의에서 상영
NYT "트럼프 反언론 언행이 미친 영향 보여줘"
본문이미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소유의 리조트 '트럼프 내셔널 도랄 마이애미'에서 열린 그의 지지자 회의에서 상영된 것으로 알려진 합성 영상의 한 장면 /사진=트위터 캡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정적과 언론을 잔인하게 폭행하는 것처럼 '합성'된 영상이 그의 소유 리조트에서 열린 지지자 회의에서 상영됐다고 뉴욕타임스(NYT)가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NYT가 확보한 자료에 따르면 해당 영상은 각종 폭력적인 영화 장면에 트럼프 대통령과 그의 정치적 적수로 여겨지는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 등의 얼굴을 합성해 마치 트럼프 대통령이 이들을 폭행하고 총칼로 공격해 소탕하는 것처럼 묘사하고 있다. 공격을 당하는 쪽 얼굴에는 정치인뿐 아니라 트럼프 대통령과 대립각을 세워온 CNN, 폴리티코, BBC, 가디언 등 언론사 로고가 합성되어 있기도 했다.

영상이 상영된 회의는 ‘아메리칸 프라이어리티’라는 지지자 모임에서 주최한 것으로, 트럼프 대통령 소유의 리조트 ‘트럼프 내셔널 도랄 마이애미’에서 지난주 열렸다. 이 회의에는 트럼프 대통령의 아들 트럼프 주니어와, 새라 샌더스 백악관 전 대변인 등 트럼프 대통령의 측근들이 참석해 연설을 하기도 했다. 그러나 이들은 트럼프 대통령의 합성 영상이 회의에서 상영됐다는 사실을 알지 못했다고 밝혔다.

본문이미지
(도랄 AFP=뉴스1) 우동명 기자 = 27일 (현지시간) 플로리다주 도랄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소유한 골프 리조트에 '트럼프 내셔널 도랄’ 표지판이 보인다. 트럼프 대통령은 G7 폐막 기자회견에서 차기 G7 회의 개최지로 이 곳을 거론했다. © AFP=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YT는 해당 영상이 상영된 사실은 미디어에 대한 트럼프 대통령의 반(反) 언론 언행이 어떻게 그의 지지자들에게 영향을 미치며, 그들의 선전에 어떻게 스며들었는지 보여준다고 논평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취임 이후 자신에게 비판적인 언론에 대한 공격을 멈추지 않았고, 2017년에는 권투 선수로 합성된 자신이 CNN 로고에 합성된 사람을 때려눕히는 영상을 트위터에 직접 게시하기도 했다. 최근 펼쳐진 탄핵 정국에서도 그는 자신에게 불리한 언론 보도를 ‘가짜뉴스’로 규정하고 언론을 ‘국민의 적’이라 칭하며 비난 수위를 높인 바 있다.

영상에서 공격 대상이 된 언론은 즉각 반발하며 트럼프 대통령의 강력한 조치를 촉구하는 반응을 내놨다. CNN은 공식 트위터 계정에 성명을 게재해 “트럼프 대통령의 지지자들이 영상을 통해 언론에 대한 폭력을 장려한 것이 처음은 아니지만, 이번이 단연코 최악”이라며, 영상이 “극도로 불쾌하며 끔직하다”고 말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과 그의 가족, 백악관과 선거 캠프는 해당 영상을 가장 강력한 방법으로 즉시 규탄해야 한다”며 “그보다 미미한 조치는 폭력에 대한 암묵적인 지지와 다름없다”고 강조했다.

백악관 출입기자단(WHCA)도 “영상에 충격 받았다”며 “모든 미국인이 트럼프 대통령의 정적과 언론을 향한 폭력적 묘사를 규탄해야 한다”고 말했다.

회의를 주최한 아메리칸 프라이어리티 측은 해당 영상에 대한 지지와 관련성을 부인하며 어떤 경위로 영상이 회의에서 상영될 수 있었는지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남수현 인턴 nsooh@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유명한 관광지의 과거와 현재
밤보다 낮에 난 상처가 더 빨리 낫는다
동화에 숨겨진 소름끼치는 진실
드라이기를 잘못 사용했을 때의 위험성
그들은 어떻게 30대를 받아들이고 있을까?
아이들의 눈을 지켜라!
남자보다 더 남자같아?! 남장한 해외 연예인
당신의 얼굴을 크게 만드는 습관
모든 걸 정리했지만, 그녀는 놓을 수 없었다
SNS 사진으로 우울증세를 알 수 있다고?
사진과 현실의 차이를 보여주는 작가
도입이 시급한 다른 나라 스타벅스 인기메뉴
해볼만한 단기간 시력 향상 비법
이별 후에야 비로소 알게되는 충격적 진실
의외로 감기에 좋다는 이것
요즘 대세라는 일본 국적의 아이돌들
1938년의 수중촬영 사진 클라쓰
100여년 전 보그 잡지 화보
손가락으로 이런 환상적인 그림을 그릴 수 있다고?
인어는 젊은 여자라고 누가 그래?
최근 화제인 하얀 세상이 있다?
그들이 60년만에 두번째 결혼식을 올린 이유
당신의 숙면을 방해하는 음식
화를 가라앉히기에 좋은 음식
칼로리 전격 비교- 햄버거 2개 먹을까? 세트 1개를 먹을까?
미래에는 주사기 바늘이 필요없어진다고?
의사들이 말리는 맛있는 음식들
‘우리’에게도 아름다움을 추구할 권리가 있다
밤새야 할 때 이 음식을 먹어라
현명하게 장보는 방법 5가지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오늘추천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딘딘, 오늘(20일) 데뷔 첫 정규앨범 발매..린 등 참여
  • 2성유리, 서있기만 해도 화보 완성..원조 요정의 방부제 비주얼 [★SHOT!]
  • 3강다니엘 'TOUCHIN' 콘셉트 포토 공개…어둠에 가려진 의미심장한 이미지
  • 4택시에서 말다툼하다 흉기로 지인 찔러…40대 구속
  • 5아스트로, 몽환파탈 아우라 뽐내며 오늘(20일) 컴백
  • 6유승준 "입국 이후 귀화 고려 아니다..재산권도 아냐"
  • 7'유령을 잡아라' 김선호, 코끝 찡한 고밀도 감정 연기
  • 8헤일리, 유승우와 듀엣 호흡…'럽스타그램'
  • 910월 생산자물가 하락세 전환…돼지고깃값 폭락 영향
  • 10D-1 '겨울왕국2' 83만명 예약..89.2% 예매율
  • 11경기도, 공공시설물 본격 개방 3개월 만에 35만여 명 이용
  • 12한국배우들 영어발음
  • 13소음이 아예 없으면... 미쳐버릴 정도로 힘들까?
  • 14'올해의 배우' 김서형 "외모 뿐만 아니라 내면도 멋진 사람이고 싶어"
  • 15정준, ♥김유지와 열애 인정→누리꾼 축하에 "감사합니다"
  • 16한국 온지 3개월만에…베트남 아내 살해 후 암매장 한 50대
  • 17학용품→패딩→따릉이… 바늘도둑서 소도둑 된 아이들
  • 18대부분 사람들이 잘못 알고있는.. 알고나면 충격적인 사실 20가지
  • 19100만원 "아마존 대왕메기"를 밀웜에게 주었더니...머리통이ㅎㄷㄷ...
  • 20"음원퀸 또 해냈다" 아이유 '블루밍', 1위 올킬+차트 줄세우기
  • 21'1월의 신부' 한다감, 연상의 사업가와 백년가약→열일 행보도 ing
  • 22"안에 입으면 몰라요"…다시 북적이는 유니클로
  • 23"민식이법, 오래걸리지 않았으면"…부모의 간절한 호소
  • 24한국 과일을 처음 먹고 충격받은 외국인 모델들의 반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