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돗물에서 '뇌 먹는 아메바' 검출…미국서 6세 소년 사망

머니투데이

본문이미지
일명 '뇌 먹는 아메바'로 불리는 파울러 자유아메바 /사진=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

미국 텍사스주 수돗물에서 일명 '뇌 먹는 아메바'로 불리는 '파울러 자유아메바'(Naegleria fowleri)가 검출됐다.


26일(현지시간) CNN 등에 따르면 텍사스주 환경품질위원회(TCEQ)는 전날 오후 "브라조스포트 수도사업소가 공급하는 상수도에서 '파울러 자유아메바'가 발견됐다"고 밝혔다.

파울러 자유아메바는 일반적으로 젖은 토양이나 호수, 강. 온천 등 주로 따뜻한 민물에서 발견되지만 염소 처리가 제대로 되지 않은 수영장 물이나 공장 배출수에서도 검출되는 경우가 있다.

이 아메바는 사람의 코를 통해 인체에 침입한 뒤 뇌로 올라가 증식 활동을 벌이며 감염 환자는 심한 두통과 발열, 구토 등의 증상을 보인 후 혼수상태에 빠지고 대부분 사망(치사율 최대 97%)에 이르게 된다.

CNN은 "지난 8일 레이크잭슨에 거주하는 6세 소년이 이 아메바에 감염돼 병원에 입원했다"며 "이후 텍사스주와 레이크잭슨시 당국이 채취한 수돗물 샘플을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서 검사한 결과 일부 샘플이 아메바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아메바 감염으로 병원에 입원한 이 소년은 결국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텍사스주 당국은 지난 25일 브라조스포트 수도사업소에서 수돗물을 공급받는 레이크잭슨과 프리포트·앵글턴, 브라조리아, 리치우드, 오이스터 크릭, 클루트, 로젠버그 등 8개 지역 주민들에게 "수돗물을 사용하지 말라"고 권고했고 다음날 레이크잭슨를 제외한 7개 지역에 대해선 관련 경보를 해제했다.

한편, CDC 통계를 보면 미국에선 1962년부터 2018년까지 모두 145명이 파울러 자유아메바에 감염됐고 이 가운데 141명이 목숨을 잃었다.
김현지A 기자 local914@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베스트
  • 1이근, UN 근무 증거 사진 공개…"가세연, 다 끝났어"
  • 2대선 앞두고 美 이란에 추가 제재…"석유 팔아 테러단체 지원했다"
  • 3韓 오지 말라는 외교부vs입국 금지는 인권침해라는 유승준
  • 4김유정, 최연소 고액기부자 모임 가입...이름 숨기며 조용히 1억 기부
  • 5"독감백신맞고 사망했는데 자살 이라니" 인천 고교생 兄 국민청원
  • 6'리그 8호골' 손흥민, 마침내 득점 단독 선수로...4G 연속골
  • 7유상범 "룸살롱 접대, 검사가 아니라는데…秋, 고소당해도 할말 없다"
  • 8KBO리그 포스트시즌, 전 경기 롯데시네마 상영한다
  • 9中 육군 사령관 "항미원조, 반침략전쟁…계승발전 해야"
  • 10스가 日총리 "징용문제 韓 책임"…北에겐 "조건없이 대화"
  • 11서울시 내달 공공와이파이 강행키로…과기정통부 "즉각 검찰고발"
  • 12택배업계, 택배기사 과로사 대책 연달아 내놔…한진, 심야배송 첫 전면 중단
  • 13"얘 아직도 안 뒤졌노"→"잘 살고 있음요" 강성훈, 악플러에 사이다 대응
  • 14[2020국감] 강경화 장관 "후쿠시아 오염수 문제, 日 주권적 영토에서 이뤄지는 사안"
  • 15검찰, 조주빈에 무기징역 구형… "반성만으로 상황 무마 안돼"
  • 16비와이 손편지로 여자친구와 결혼 소감 남겨
  • 17'삼진그룹 영어토익반' 개봉 첫 날 박스오피스 1위…실관람객 호평
  • 18아이린·슬기 갑질? 에디터 '폭로글' 파장
  • 19랍온어비트 "국내 래퍼 다 대마 핀다" 충격 발언…대마 옹호론 펼쳐
  • 20래퍼 니안, 대마초 혐의로 적발…메킷레인 작업실서 오왼 등과 집단 흡입
  • 21서울시, 지하철·버스 요금 오른다…지하철 1550원, 버스 1500원
  • 22아이폰12 배터리 사양 9% 줄었다…미니는 21% 작아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