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현민, 文 국민과의 대화 '호평'…박지원 "탁현민이 연출 했어야"

아시아경제

2019-11-20 09:51:26



[아시아경제 한승곤 기자] 19일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후 처음으로 '국민과의 대화'를 가진 것에 대해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이 "국민들을 대하는 대통령님의 태도 그 진짜 마음에 내내 울렁거린다"고 호평했다. 일부에서는 탁 위원이 해당 행사를 맡았어야 했다는 지적도 나왔다.



탁 위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이같이 언급했다. 이는 탁 위원이 앞서 한 방송에 출연해 해당 행사에 대해 다소 부정적인 생각을 나타냈지만, 문 대통령이 시민들의 쏟아지는 질문에도 성실히 답변하고, 특히 행사 시간이 종료됐음에도 사진 촬영 요청에 일일이 응해주는 문 대통령 모습을 보고 자신의 판단이 기우에 그쳤다고 분석한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탁 위원은 18일 tvN '김현정의 쎈터:뷰'에 출연해 "대통령이 생각하는 바를 언제든지 국민에게 이야기할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졌는데, 이렇게 '국민과의 대화'를 별도로 시간을 내서 한다는 걸 아직 잘 이해 못 하고 있다"며 "내가 청와대에 있었다면 '국민과의 대화'는 (연출)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와 관련해 탁 위원이 대통령 참석 행사 자체를 비판했다는 보도가 이어지자 "구성을 생각하면 더욱 연출자로서는 쉽지 않다"면서도 "어떤 질문도 그 수준과 내용에 상관없이 당신 생각을 그대로 이야기하겠다는 대통령의 의중을 감히 들여다 본다"고 다시 설명한 바 있다.





박지원, 文 국민과의 대화…"탁현민 그립다"

이런 가운데 대안신당 소속 박지원 의원은 문 대통령의 '국민과의 대화'를 긍정적으로 평가하면서도 조금 산만한 분위기 등 아쉬운 요소가 있다며 "(기획의 귀재) 탁현민 전 행정관이 그립다"고 했다.



박 의원은 20일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전날(19일) 밤 생방송으로 진행된 문재인 대통령과 국민과의 대화에 대해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박 의원은 "비서실장 할 때나 청와대 경험을 보면 대통령 기자회견, 국민과의 대화는 역시 연출을 하지 않으면 산만해 보인다"며 "어제도 핵심을 벗어나고 좀 산만해 보여 '탁현민 전 행정관 말(연출이 필요)이 옳았다', '탁현민 전 행정관 빈자리가 저렇게 크구나' 하는 것을 느꼈다"고 말했다.



질문 과정 등에 대한 장면에 대해서는 "1만6000명의 질문자 지원을 받아 가지고 거기서 300명을 골랐다. 그렇기 때문에 어제 보면 그 애로사항 고충을 전달하려고 얼마나 손을 많이 들어요. 그것 자체가 국민들이 대통령에게, 정부에게 할 말이 많았던 것이다"면서 "그렇지만 그러한 무질서 속에서도 상당히 의미 있는 토론 답변이 있었다"고 긍정적으로 봤다.



박 의원은 '국민과의 대화'에서 좋았던 점을 "지소미아 답변은 대단히 훌륭했다, 조국 사태에 대해서 사과, 검찰개혁은 꾸준히,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신뢰를 보냈다"라는 것을 든 뒤 "(대통령이 윤 총장을 신임했기에) 여권에서 윤석열 총장에 대한 비판과 비난이 이제는 없어지겠구나 하는 생각도 했다"고 밝혔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 여부에 대해서는 "(문 대통령이) 이건 진보 보수 문제가 아니다. 정부 여당의 고위 층이 다 해당되는데 왜 보수가 야당 탄압이라고 하느냐, 공수처 신설에 대해 진보 보수 문제가 아니라 비리 척결의 전체적 문제다 하는 것도 좋았다"고 덧붙였다.



다만 부동산 대책과 관련해서는 "(대통령이) 부동산 대책에 대해서 확실하게 잡겠다, 과거 정부처럼 우리는 부동산 경기 부양책을 쓰지 않겠다 했지만 사실 부동산이 굉장히 오른 것도 사실"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 말씀에 대해선 긍정적인 평가도 있을 거고 부정적 평가, 특히 서민과 젊은 세대들은 '아니, 대통령이 아직도 아파트 값 오른 걸 모르나?' 이런 생각도 하셨을 것"이라고 했다.




 
     
스토리카드
내 몸에 가장 좋은 스무디는?
거북이 엉덩이에 숨겨진 비밀
8시간 동안 운전만 해야하는 도로가 있다?
시간 관리를 잘 못하는 사람들이 포기하는 것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답다는 5곳
고양이가 쓴 논문, 한번 구경해보실라우
차를 마시면 피부가 더 건조해지는 이유
유병재가 20대에게 남긴 어록모음
의외로 숙취에 좋은 음식
편식 습관이 건강에 미치는 최악의 영향
요즘 대세는 '혼술', 혼술에 어울리는 안주는?
세상에서 가장 비싼음식은?
절친에게만 말할 수 있는 내 비밀들
짝사랑 하는 사람이 꿈에 나왔을 때
그냥 우유 말고 아몬드 우유 고르는 사람 필독
다크서클 달고 사는 사람들이 보면 깜짝 놀랄 소식
최근 밝혀진 가수 리한나의 새로운 능력
여자연예인들이 타는 차는 얼마일까?
길이길이 기억되는 연예인 하객 패션
소에게 정말 감정이 있을까?
치과 과잉진료 구분하는 방법
사람의 욕심 때문에 만들어진 고양이 품종
어장 관리 남녀에게 물었다! 왜 하는거에요?
[여행] 혼자 다니면 위험한 나라들
나보다 잘 쓰는 것 같은 외국인 아이돌들의 필체
연인과 헤어지고 싶을 때 하는 거짓말 모음
이런게 명언이지! 박명수표 어록
괜히 국민MC가 아닌 유재석 명언
한 문제로 끝내는 노안 테스트
의사들이 마트에서 과일 주스 안 사는 이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오늘추천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죽을 것 같았다"..윤지혜, 개봉 앞둔 '호흡' 비판→'호흡' 측 오늘(16일) 입장발표[종합]
  • 2손호영X김태우 호우, 겨울 감성 담은 발라드 '우린 이제, 우리 그냥' 16일 발매
  • 3[TD포토] 다이아 예빈 '귀요미 화이팅~'
  • 4삼성전자, 미래전략 짠다…'글로벌 전략회의' 돌입
  • 5'이춘재 8차 사건' 당시 검사, 조만간 검찰 소환
  • 6'아침마당' 이PD "방송 출연 後 정체성 혼란 와" [TV캡처]
  • 7'마리텔V2' 전광렬, 드라마 아들 유승호 깜짝 전화연결 '최고액' 도네이션 [Oh!쎈 컷]
  • 8'MBC 가요대제전' 임윤아X차은우X장성규, MC 확정 '노련+신선' 조합 [공식]
  • 9'물어보살' 서장훈X이수근, 뼈 시린 일침 예고…역대급 노답 사연에 분노 [Oh!쎈 컷]
  • 10'컴백' 장재인 '비너스' 뮤비 비하인드..미모 '열일'
  • 11'아침마당' 유산슬, 아쉬운 불참 "8등까지 출연..유산슬은 9등"
  • 12세계 여성 중 영향력 1위는 메르켈 獨총리
  • 13‘맛남의 광장’ 정용진, 지원군으로 등장...선배美 뽐낸 양세형 ‘최고의 1분’
  • 14황희찬 몸값 390억! 우승후보 '아스날' 등 EPL 3팀 관심
  • 15겨울용품 화재위험 우려 99종 리콜…제품안전정보센터 명단 공개
  • 16車 브레이크 마모 미세먼지, 배기구 미세먼지보다 2배 많다
  • 17해수부, '국적선박 피랍' 대비 민·관·군 합동 해적진압 훈련
  • 18공민지, 더뮤직웍스 전속계약 가처분 기각 불복 '항고'
  • 19[TEN PHOTO]'농대 퀸카' 윤보미 '사랑스러운 힐링 애교'
  • 20네이처 선샤인 '햇살 미소'[엑's HD포토]
  • 21'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눈부시게 빛나는 청춘 변신..인생캐 탄생 할까
  • 22'99억의 여자' 조여정, 죽음의 위기 벗어나 99억 되찾았다
  • 23'한 놈만 팬다' 임한솔, 전두환 골프이어 강남 오찬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