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찬다' 등번호 사수부터 볼 뽀뽀까지 예능감 폭발한 전설들 [핫TV]

OSEN / 전미용

2019-08-16 06:27:22


[OSEN=전미용 기자] 어쩌다FC 멤버들이 예능감을 뽐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산다'에서는 뛰어난 예능감을 선사한 어쩌다FC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니폼을 받은 출연자들은 직접 종이에 원하는 등번호를 썼다.  새 유니폼엔 등번호가 적혀있지 않았던 것. 이에 정형돈은 "오바로크를 직접 쳐야 하는 거 아니냐"며 농담을 건넸고. 안정환은 "골을 잘 넣게하는 번호가 있다. 직접 원하는 번호를 써라, 번호에도 궁합이 있다"는 얘기를 했고 선수들은 제각각 사연이 있는 번호를 써서 가슴에 붙였다.


8번을 쓴 김동현은 "예전부터 복이 들어온다"고 해서 쓰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안정환은 "8골 먹을 것 같다"고 걱정했다. 이에 "8골을 먹지 않겠다"는 의미로 쓰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만기는 49번을 적었다. 지켜보고 있던 정형돈은 "49는 49재 아니냐"며 놀렸다. 이만기는 "씨름장사 횟수가 49회다. 그래서 49번"이라고 적었다고 말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그와중에 특정 번호를 놓고 몇몇 선수들이 겹쳤다. 먼저 10번은 양준혁, 김성주, 김용만이 선택했다. 양준혁은 자신의 영구결번 숫자라고 밝혔고, 김성주는 생일이 10월 10일이라고 이유를 밝혔다. 이때 이봉주는 "나도 그때가 생일이라며 격하게 그의 생일을 반겨줬다. 이어 김용만은 조기축구에서 쓰는 번호라고 말했다.  

결국 안정환과 정형돈은 번호를 놓고 경매를 진행했다. 김용만은 “무슨 축구단이 이러냐”고 불만을 토로했다. 1만원을 시작으로 금액이 올라갔고, 결국 10만원을 부른 양준혁의 승부스에 김용만과 김성주는 스스로 등번호를 19번, 18번으로 바꿨다.  

5번 쓴 사람도 3명이었다. 진종오는 “5를 어릴 때부터 썼다”고 이유를 밝혔고, 김요한은 “초등학교 때부터 5번이었다”고 말했다. 반면 심권호는 “어렸을 때 좋아한 여자가 좋아한 숫자다. 시집 안 갔으면 다시 돌아왔으면 좋겠다”고 말해 모두를 가슴 아프게 했다.  



한편 녹화 다음 날이 이만기 생신 파티가 열렸다. 생신이란 말에 허재는 생일도 아니고 생신이냐며 웃었고 이내 나이가 공개됐다. 이에 멤버들은  "조만간 환갑잔치 해야겠다. "고 말해 이만기를 난처하게 했다.  이어 김동현이 준비해 온 편지를 읽었다. "저의 우상이자 국민들의 영웅이다. 예전 씨름했을 때 추억을 잊지 못한다. 살아있는 전설로 계속 남아달라"고 마음을 전했다.  


이후 떡 케이크가 준비됐고, 허재는 "이것도 우리 돈이냐 이거슨 아니지.진짜"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생일을 맞은 이만기에게 생일 선물로 볼 뽀뽀가 이어졌다. 쑥스러워하며 몸에 닭살 돋는다던 이만기도 이내 동생들의 뽀뽀 세례에 행복함을 감추지 못했다.  


/jmiyong@osen.co.kr


[사진] 뭉쳐야 산다 방송화면 캡처


     
스토리카드
진짜 있을까? 이색학과
#2019년 #팬톤컬러 #알아보자
주스야! 내 몸을 부탁해~
겨울철 패피 필수품 더플코트의 유래
과자의 질소포장 왜 하는 걸까?
동전 72개를 품은 남자
출퇴근길 가장 핫한 지하철 역은?
담배 피는 코끼리
남자가 임신을 한다고..?!
겨울이면 생각나는 일본 온천 정리!
잠깐! 노푸(No Poo)하세요?
세상에서 가장 못생긴 호랑이
여자가 보기 싫은 남자 패션은 남자가 봐도 별로야...
저리가! 공부 방해요소 떨쳐내기
원어민 의심해야 할 외국어 잘하는 연예인
공돌이가 만들어낸 패션
세계 4대 패션쇼
내가 힘들고 우울할 때 우리집 개의 상태는?
농구공만 주황색인 의외의 이유
사진만 봐도 배부른 오사카 먹방
왕실에 유치원까지 짓게 한 소녀의 정체
인생역전한 60세 모델 할아버지의 사연
단 음식을 많이 먹었을 때 몸에서 일어나는 일들
남극에서 일진놀이 하는 이 동물
외국 여행에서 돈 팡팡 쓰게 되는 이유
별천지인 오사카 디저트 여행
매운 음식 먹을 때 꼭 함께 먹어야 하는 음식
뷰티 크리에이터가 쓰는 퍼프를 알려주마
2월부터 적용되는 미세먼지 특별법! 벌금 내지 않도록 조심~
아이가 편식할 때 꿀(?)팁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오늘추천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진격의 구글, 시총 '1조 클럽' 입성…창업 22년만
  • 2트럼프 "미·중 무역합의로 290조원 이득…가장 위대한 무역합의”
  • 3방탄소년단, 베일에 쌓인 선공개곡+아트필름 오늘(17일) 공개
  • 4'사냥의 시간'x'기생충', 쌍천만 배우 최우식의 이유 있는 선택
  • 5빅뱅 태양, 민효린이 반한 비주얼..클래식 슈트→명품백도 찰떡 소화 [화보]
  • 6빅뱅 태양 "'코첼라' 제안, 멤버들끼리도 고민 많았다" [화보]
  • 7정종길 안산시의원, 성희롱 의혹 제기…국악단 여성 단원에 "오빠라 불러"
  • 8예지, 오는 30일 새 음반 발표…"보컬 실력 뽐낸다"
  • 9中당국 '우한 폐렴' 두번째 사망자 발생
  • 10심은경, 신문기자'로 日아카데미 우수 여우주연상 수상
  • 11네이버, 시사·연예·스포츠 검색어 순위도 개인별 설정
  • 12이브, 2월 22일 단독 콘서트..G고릴라 생일파티 함께
  • 13'하자들' 김슬기, "동료배우·스태프 덕분에 행복..新캐릭터로 찾아뵐 것" 종영 소감
  • 14뮤지컬 배우 최우리, 비연예인과 결혼 "현명한 아내 될 것"
  • 15현대차, 올해 국내서 넥쏘 1만100대 판다..."수소전기차 시장 선도"
  • 16‘블랙 위도우’ 4월 개봉 확정...90초 스페셜 영상 공개 ‘궁금증UP’
  • 17"강렬한 레드" 이달의 소녀 희진X올리비아 혜, 컴백 티저 이미지 공개
  • 18홍진영, '사풀인풀' OST 참여…5년 만의 OST 가창
  • 19“실망했다”..‘용접공 비하 발언’ 주예지, 방송출연 취소→사과에도 비난+분노ing[종합]
  • 20"KBS 퇴사 안 했다" 정다은 아나운서 누구?…선배 조우종과 2017년 결혼
  • 21전혜빈, 유럽 신혼여행 중 근황..아름다운 설원서 함박웃음 [★SHOT!]
  • 22김서형, '이동욱은토크가하고싶어서' 출연 확정..넘치는 흥 공개[공식]
  • 23김서형,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출연 비하인드컷 공개